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늘을 우러러 한점 부끄럼이 없기를…”

기사승인 2017.10.20  12:38:23

공유
default_news_ad2

- [김성한의 자전거여행] 윤동주문학관 앞에서

윤동주 서시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한점 부끄럼이 없기를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나는
괴로와했다

별을 노래하는 마음으로 모든 죽어가는 것을 사랑해야지

그리고 나에게 주어진 길을 걸어가야겠다.

오늘도 별이 바람에 스치운다.

가슴이 저리게 남아있는 그 사람
그 시 그리고 그의 삶.

독립기념일도 전승기념일도
없는 해방 그리고 광복

윤동주문학관 앞에서 다시 목도한다.

김성한 담쟁이기자 minplusnews@gmail.com

<저작권자 ©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기획/연재

item58

류경완의 국제평화뉴스

민플시사용어사전

진보동향

포토

item65
item66
ad36

일반기사

item62

담쟁이 뉴스

item6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